|
|
|
Login
우리본당
미사전례
성사
활동단체
본당소식
정보광장
 
모이면 기도하고
흩어지면 전교하자!
금주의 복음 묵상
성 요한 세례자 탄생 대축일
 
 
자유 게시판 HOME > 본당소식 > 자유 게시판

너는 또 다른 나

::: posted by : 윤기철 | posted on : 12/26/2019 | hit : 527 :::

 

  우리나라의 사회 갈등 비용이 년간 240조원 이며 OECD 국가중 두 번째 라고 합니다.

 

요즈음 들어 부부갈등으로 이혼하는 비율도 높아지고 사소한 다툼으로 흉기로 찌르고 죽이는 살인 사건도 부쩍 증가하고 있습니다.

 

  사람들의 마음에 사랑보다는 분노와 미움이 점점 커져가고 사회는 점점 더 삭막해지고 협동보다는 혼자만 살아남는 적자생존, 무한경쟁으로 치닫고 있습니다.

 

 

  2000년 전에 예수께서는 이웃을 내 몸같이 사랑하라 하셨습니다. 그러나 2000년이 지난 오늘날에도 우리는 서로 사랑하지 못하고 서로 미워하고 싸우기 일쑤입니다.

 

 

  우리는 왜 서로 사랑하지 못할까요. 그 이유는 우리가 서로를 남으로 보기 때문입니다. 서로를 남으로 보는 한 서로 사랑하는 것은 거의 불가능한 일입니다.

 

 

  서로 사랑하기 위해서는 서로를 남이 아닌 [또 다른 나]로 보아야 합니다.

 

 

우리 서로가 남이 아니라 또 다른 나인 이유는 우리 서로의 본질이 하느님의 사랑으로 같고 현상도 행복한 삶을 추구하는 인간으로 같아 우리 서로는 본질과 현상이 같은 둘이 아닌 하나의 운명공동체이기 때문입니다.

 

 

 우리가 다른 사람을 또 다른 나로 보고 나인 형제자매로 대한다면 우리는 능히 서로를 사랑할 수 있습니다.

 

 

 우리가 서로를 또 다른 나로 보고 서로 사랑한다면 사회의 모든 갈등은 사라지고 삭막한 무한 경쟁이 아닌 사랑이 넘치는 무한 협동의 아름답고 행복한 세상이 될 것입니다.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김지훈 부제님」부제서품을 축하합니다..., 김민수 바오로 10/10/2020 127
  http://www.103skcc.org/board.asp?type=free&mode=write 조한빈 08/01/2020 203
  두 교황(The two popes) -한글 자막 영화- 김민수 바오로 01/13/2020 1212
  너는 또 다른 나 윤기철 12/26/2019 527
  서울 순례길에서 느껴보는 평화로운 하루 서울 순례길 06/12/2019 785
  [천주교 서울 순례길 이벤트] 최고의 서울 순례길 코스는 어디일까요? 서울 순례길 05/27/2019 838
  살면서 배우는 삶의 의미 박승림 요셉 05/16/2019 810
  이것이 인생이다 박승림 요셉 05/09/2019 741
  인생이 가는 길 박승림 요셉 05/02/2019 440
  행복은 가꾸어 나가는 마음의 나무 박승림 요셉 04/26/2019 466
  인생의 아름다움은 박승림 요셉 04/18/2019 467
  말의 숨은 뜻 박승림 요셉 04/11/2019 499
  엔돌핀과 다이돌핀 박승림 요셉 04/04/2019 465
  오해와 편견 박승림 요셉 03/28/2019 244
  어떻게 살아야 하는지 물었습니다 박승림 요셉 03/21/2019 248
  꿈같은 행복 박승림 요셉 03/14/2019 362
  팔십종수 박승림 요셉 03/07/2019 343
  자존심을 버리면 사람들이 다가 옵니다 박승림 요셉 02/28/2019 302
  인생살이 품앗이 박승림 요셉 02/21/2019 287
  실천하는 용기 박승림 요셉 02/14/2019 289
1
...
go to
2701 W. 237th St. Torrance, CA 90505
Office: 310.326.4350
Fax: 310.326.436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