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수,마리아,요셉 성가정축일 > 복음 묵상

백삼위 한인성당
  • 복음 묵상

복음 묵상

[] 예수,마리아,요셉 성가정축일

페이지 정보

작성자 : 백삼위 한인성당 작성일 : 2023-12-30 조회수 : 89

본문

오늘 우리는 예수님과 성모님, 그리고 요셉 성인께서 이루신 성가정을 기억합니다. 

교회는 모든 신앙인 가정의 모범이 되는 성가정의 성덕과 사랑을 본받아야 한다고 말합니다. 

그런데 마태오와 루카 복음서에 나오는 이야기들을 살펴보면, 

이 가정은 처음 꾸려지는 과정부터 그리 순탄하여 보이지 않습니다. 

마리아는 약혼자 요셉과 아무런 상관이 없는 아이를 잉태하는 난감한 상황에 놓였고, 

요셉은 그런 여인을 아내로 맞아들여야 하였습니다. 

출산한 뒤에도 그들은 천사의 명령에 따라 이곳저곳으로 피신하는 등의 우여곡절을 겪어야 하였습니다. 

이는 기쁨과 행복이 흘러넘치는 화목한 가정의 모습과는 거리가 있어 보입니다.
그럼에도 예수, 마리아, 요셉의 가정을 우리 가정의 모범으로 삼는 이유는 무엇일까요? 

하느님께서 당신의 뜻을 실현하시도록, 그분께 가정의 중심 자리를 내드렸기 때문입니다. 

마리아는 주님의 뜻이 이루어지기를 바라며 자신에게 일어난 잉태 사실을 겸허히 받아들입니다. 

요셉도 당황스러울 법한 그 모든 상황에서 자기 뜻을 앞세우지 않고 늘 주님의 뜻을 따르는 모습을 보여 줍니다. 

이처럼 그들은 하느님의 뜻을 찾고 그 뜻에 순종하는 것을 가정생활에서 지녀야 할 가장 중요한 지침으로 여겼습니다.
우리는 오늘부터 시작되는 한 주간을 ‘가정 성화 주간’으로 지냅니다. 

성가정을 본받고자 하는 우리 가정도 마찬가지로 하느님 중심의 가정이 되어야 합니다. 

오늘날 많은 신앙인 가정이 위기에 놓이는 가장 근본적인 이유는 

그 가정에 바라시는 하느님 뜻을 찾으려고 애써 노력하지 않기 때문일 것입니다. 

무엇보다 가족 구성원들이 한데 모여 기도하는 습관을 들여야 합니다. 

가족이 함께 바치는 기도 안에 하느님께서 머무실 자리를 내드림으로써 우리 가정은 나날이 거룩하여질 것입니다. 

성화된 가정은 우리가 희망하는 하느님 나라를 미리 맛보는 장소입니다. 


-정천 사도 요한 신부-